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구라, 사장에 "XX 저걸 진짜" 욕설 취객 제지
'건강미 철철'…김연정, 근육 가득 찬 허벅지
이혜정 "남편 외도, 화해했지만 용서 안 돼"
유세윤, 연애시절 아내 카드 받아쓴 사연
성시경 "결혼 생각 있지만 코로나19 때문에…"
홍윤화 "빚 많아 비혼주의, 김민기에 짐 될까봐"
최소미, 노골 적으로 드러낸 볼륨…헉!
"채리나, 췌장암 발병위험도 매우 높아" 충격 진단
.
'낙원의 밤' 엄태구 "분량 많아 부담…캐릭터 구축 위해 9kg 증량했다" (인터뷰①)
21-04-14 13:5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배우 엄태구가 '낙원의 밤' 태구 캐릭터를 위해 쏟은 노력을 전했다.

영화 '낙원의 밤'에서 상대 조직을 피해 제주로 향하는 태구 역을 연기한 엄태구를 14일 오후 온라인 화상 인터뷰로 만났다.

최근 넷플릭스에 공개된 '낙원의 밤'은 조직 타깃이 된 한 남자와 삶의 끝에 서 있는 한 여자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신세계'(2013), '마녀'(2018) 등을 성공시키며 '누아르의 대가'로 자리잡은 박훈정 감독이 각본과 연출을 맡았으며, 제77회 베니스 국제 영화제에 유일하게 초청된 한국 영화로 유수의 해외 평단으로부터 극찬받은 바 있다.

엄태구는 범죄 조직의 에이스지만 한순간 라이벌 조직의 타깃이 되어 낙원의 섬 제
주를 찾는 태구로 분했다. 모두가 탐내는 베테랑 조직원 태구는 잔인하고 냉혹하지만, 인간 태구는 서툴고 내성적이며 따뜻한 면모를 지닌 입체적인 캐릭터다.

2007년 영화 '기담'으로 데뷔해 영화 '잉투기'(2013)로 얼굴을 알린 엄태구는 '차이나타운'(2014), '베테랑'(2014), '밀정'(2016), '안시성'(2017), '판소리 복서'(2019) 등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를 쌓고 있다. 주연으로서 부담감을 느꼈다는 그는 "초반에 누나와 조카를 잃고 시작이 되는데 제주에서 촬영할 때 그 감정을 기억하려고 노력했다. 처음에 대본을 봤을 때 캐릭터 이름이 태구라고 적혀 있어서 놀랐고 신기했다"고 말했다. 또 "감독님과 전여빈, 차승원, 박호산 배우 등이 계셔서 부담을 조금 덜었다"고 밝혔다.

캐릭터를 구축하기 위해 9kg 증량 등 각고의 노력을 기울였다. 엄태구는 "감독님께서 복도 신에서 등장할 때 얼굴만으로 캐릭터의 서사가 느껴졌으면 좋겠다고 전해주셨다. 찌듦, 지침, 누나의 병, 조카에 대한 걱정을 품에 담으려고 노력했다. 피부가 거칠어 보이도록 스킨, 로션을 바르지 않고 입술이 트도록 립밤도 바르지 않았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청자가 감정선을 잘 느껴져야 해서 디테일하게 잡는 것이 쉽지 않았다. 서울, 제주 촬영에 텀이 있었는데 감정을 잃지 않기 위해 계속 복기하고 돌이켜보며 노력했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영화 '낙원의 밤'은 넷플릭스에서 시청할 수 있다.

[사진 = 넷플릭스 제공]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혜정 "남편 외도 화해했지만 용서안돼"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결혼 생활 중 겪은 위기를 고백했다. 6일 밤 방송된 SKY, KBS 2TV '수미산장'에는 이혜정과 개그맨 홍윤화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혜정은 남편의 외도로 인해 받은 상처를 돌이켰다. "한때 바람났을 ...
종합
연예
스포츠
홍승희 "양심에 찔리기 전에 학원물 도전하...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앤드류 가필드, “마블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연락 못받았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