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정은보 거래소 이사장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가이드라인 5월 확정 발표”

  • 0

한국거래소가 22일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한국거래소
한국거래소가 22일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간담회를 개최했다./한국거래소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한국거래소는) 기업가치 제고 계획 가이드라인을 당초 계획보다 앞당겨 5월 중 확정 발표하겠다.”

정은보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22일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관련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상장사 저평가 해소를 위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마련됐다.

정 이사장은 “최근 해외 주요 기관 등을 대상으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을 직접 설명하는 시간을 가지면서, 이와 관련 글로벌 투자자 관심과 기대가 당초 예상보다도 더 큰 것을 느꼈다”며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기업 자발적인 참여가 활발하게 이루어지는 것인 만큼, 거래소도 최선의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한국거래소는 기업과 직접 소통하며 기업가치 제고를 위한 기업의 자발적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4월 첫째 주부터 대표기업(자산 10조원 이상) 대상 간담회를 시작으로 ‘상장기업 릴레이 간담회’를 실시한다.

또한 내달 밸류업 프로그램 가이드라인 초안 검토와 기업 밸류업 통합페이지 개발 관련 점검을 마친다.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제2차 세미나’에서 그동안 수렴된 의견을 중심으로 논의 후, 5월 중 가이드라인을 최종 발표하고 통합페이지를 공개할 예정이다.

서유석 한국금융투자협회 회장은 “코리아 디스카운트 해소는 기업, 투자자 차원 문제를 넘어 자본시장, 나아가 우리 경제 전체에 활력을 불어넣는 중대한 과업인 만큼 금융투자업계 차원에서도 기업 밸류업과 더불어 자본시장 전체의 밸류업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심인숙 한국ESG기준원 원장은 “스튜어드십 코드 가이드라인 개정으로 기관투자자가 투자 대상회사의 기업가치 제고 노력 등을 점검하고 투자 판단에 활용할 수 있는 구체적 근거를 마련했다”며 “지배구조 개선 측면에서 ESG등급 평가와 우수기업 선정시 ’기업가치 제고 계획 수립·이행 여부‘에 관한 사항을 반영하는 것도 검토하겠다”고 설명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