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틈만나면' 유재석 "이광수 출연, 유연석이 꽂았나…'런닝맨'은 안 나오는데"

  • 0

SBS '틈만나면,'. / SBS '틈만나면,' 방송 캡처
SBS '틈만나면,'. / SBS '틈만나면,' 방송 캡처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방송인 유재석이 배우 이광수의 '끼워팔기' 의혹을 제기하며 놀려댔다.

23일 방송된 SBS 새 예능 '틈만나면, '에서는 유재석과 유연석이 2MC로 나선 가운데 '틈친구'로 배우 이광수가 출연했다.

SBS '틈만나면,'. / SBS '틈만나면,' 방송 캡처
SBS '틈만나면,'. / SBS '틈만나면,' 방송 캡처

이날 유재석은 '틈친구'의 등장을 앞두고 "나는 이 친구를 연석이 네가 꽂은 게 아닐까 싶다. 연석이하고 같은 기획사 아니냐"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유연석은 "슬쩍 끼워넣기라고 한다"며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틈만나면'의 첫 '틈친구'는 다름 아닌 이광수였다. 유재석은 "요즘 이런 거 진자 절대 안 된다. 기획사에서 지금 끼워 팔기 한 거냐"라며 "오늘 책갈피다. 책갈피 같은 친구"라고 이광수를 놀려댔다.

이광수가 "끼워 팔기 라니 무슨 이야기냐"라며 투덜대자 유재석은 "너는 왜 나오라는 '런닝맨'은 안 나오고 여기를 나오냐"라며 타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