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예능

'초대 임대 멤버' 강훈 드디어 출격…'따박이' 부캐 재소환 [런닝맨]

  • 0

사진 = SBS '런닝맨' 제공
사진 = SBS '런닝맨' 제공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런닝맨'에 배우 강훈이 뜬다.

26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드디어 '초대 임대 멤버' 강훈이 출연해 시청자들을 만난다.

최근 '런닝맨'에서는 "이 자리는 잠깐하고 나가라. 임대로 진행하겠다", "밥만 먹고 가도 된다"며 예능 최초 '임대 멤버' 제도를 언급해 화제가 된 바 있다. 

강훈은 '런닝맨' 출연 6회차로 '팬돌남', '따박이' 등 다양한 부캐를 창출해 멤버들 사이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다양한 케미를 보여줬다. 이날 오프닝부터 강훈은 "잠을 제대로 못 잤다"며 긴장감을 감추지 못하지만 멤버들은 새로운 막내 등장에 "막내 탈출이다!", "형이 스타 만들어줄게", "강훈아 네가 주인공이야"라며 격하게 환영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는 강훈을 위한 레이스로 이뤄졌다. 강훈은 시민들의 낯가림에 당황하는가 했지만 "저 아직 처음이에요!", "형이 거들먹거리는 것 같다"며 예의바른 '따박이' 부캐 소환해 당당한 막내로 거듭날 예정이다. 

이어 강훈의 음식 취향을 만장일치로 맞춰야 하는 점심 식사가 진행됐고, 김종국을 필두로 멤버들은 "강훈이를 잘 안다"며 자신만만해 했으나 의외의 취향 릴레이에 결국 강훈이 홀로 먹방하는 상황이 펼쳐지는 등 네버엔딩 점심시간 지옥에 갇혔고, 공복 상태인 멤버들은 "애가 눈치가 없다", "네가 우리 취향을 맞춰야 한다"며 분노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초대 임대 멤버 강훈과 함께하는 '어화둥둥 강훈이' 레이스는 26일 일요일 오후 6시 15분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