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소식

'파묘' 정윤하, 암 투병 고백…"1년 만 재발…많은 생각 들어"

  • 0

사진 = 정윤하
사진 = 정윤하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배우 정윤하가 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25일 정윤하는 자신의 계정을 통해 "1년 3개월 전에 암 진단을 받은 후 제거 수술을 통해 한 정확한 조직검사로 최종 양성 종양 판정을 받았다. 1년 남짓 지난 지금, 재발 판정이 다시 나왔다"고 밝혔다.

이어 "첫 번째와 두 번째 결과가 안 좋다는 이야기를 듣고 타 병원에서 조직을 재검하고 돌아오는 길에 오늘은 1년 전 그날보다 더 많은 생각들이 든다"며 "혼자 아프고 힘든 것보다 뭐라도 하고 싶어 이렇게나마 끄적끄적 나눈다"고 전했다.

정윤하는 "당분간 제가 묵묵부답이어도 도저히 기운이 나지 않아 긍정의 용기가 없거나 감정을 숨길 수 있는 상태가 아닌 것일 수도 있으니 부디 이해해달라"며 "모두 건강하시고 평안하시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윤하는 '백두산', '비상선언', '자백', '교섭', '킬링 로맨스', '서울의 봄' 등의 영화에 출연했다. 최근 '파묘'에서 박지용의 처 역을 맡아 관객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