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정직한 후보2’ 장유정 감독 “라미란 여우주연상 수상, 자식이 상 받은 기분”[MD인터뷰②]
22-09-28 09: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영화 ‘정직한 후보2’ 장유정 감독이 라미란의 청룡 여우주연상 수상의 감흥을 전했다.

장유정 감독은 27일 서울 종로구 팔판동 한 카페에서 마이데일리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정직한 후보2'는 화려한 복귀의 기회를 잡은 전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 분)과 그의 비서 '박희철'(김무열 분)이 '진실의 주둥이'를 쌍으로 얻게 되며 더 큰 혼돈의 카오스로 빠져드는 웃음 대폭발 코미디.


앞서 라미란은 지난해 청룡영화상에서 '정직한 후보'로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코미디 장르로는 최초의 수상이었다.

장유정 감독은 “라미란이 상받았을 때, 자식이 상 받은 기분이 들었다. 내가 받은 것보다 더 기분이 좋았다. 너무 행복하고 기분이 좋았다. 이름이 불리는 순간, 손이 떨리면서 벌떡 일어났다. 너무 좋아했고 지금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는 극중 주상숙(라미란) 캐릭터가 본인과 닮았다는 말에 “다혈질에 의협심이 강한 점이 비슷한거 같다”고 답했다.

이어 “내가 실수가 많다. 15살 때 했던 실수를 또 한다. 실수하고 반성하는 삶의 반복이다. 그런 부분이 닮았다. 나도 주상숙처럼 솔직하다. 시나리오를 쓰다보면 말투도 비슷하게 나온다”고 전했다.

‘정직한 후보2’는 전편의 라미란, 김무열, 윤경호와 더불어 서현우, 박진주, 윤두준이 함께했다. 28일 개봉.

[사진 = NEW]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골든글로브 남우조연상 오영수 성추행 혐의 기소”, 외신
외신이 ‘오징어게임’ 오영수의 강제추행 혐의를 비중있게 보도하고 있다. 버라이어티는 25일(현지시간) “‘오징어게임’으로 골든글로브 남우조연상을 수상한 한국배우 오영수가 성추행혐의로 기소됐다”고 전했다. 이어 “78살의 오영...
해외이슈
“브래드 피트에 문자메시지로 이별 통보” 31살 여배우, 피트 데이비슨과 열애중[해외이슈](종합)
“동성약혼하고 7시간 동안 울었다” 감격, ‘디어 에반 핸슨’ 벤 플랫×노아 갤빈 “너무 사랑해”[해외이슈]
“임신 중에 임신할 수 있나요?” 블레이크 라이블리, 남편 ‘데드풀’ 무한애정 “넷째딸 출산 임박”[해외이슈](종합)
“발렌시아가 ‘아동 포르노’ 논란”, 킴 카다시안에 불똥 튀었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