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얼리 출신 이지현, 헤어디자이너 필기 합격 "너무 감사하다" 오열 [마데핫리뷰]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그룹 쥬얼리 출신 배우 이지현이 기쁜 소식을 알렸다.

3일 이지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이지현의 뭐한다꼬 엔터테인먼트'에 '아이돌출신 이지현 미용필기시험을 보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이지현은 필기시험장 앞에 도착해 "책 한권으로 2주 동안 시간이 나는 대로 틈틈이 공부를 열심히 했는데 결과가 어떨지 모르겠다" "너무너무 걱정이 되고 떨린다. 한번 만에 합격하고 싶다. 그런데 실습 연습하는 친구들 이야기를 들어보니 보통 2~3번은 미끄러진다고 하더라. 합격률이 30퍼센트라고 들었다. 시간이 조금 부족했기에 아쉽다"고 심경을 밝혔다.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시험을 마치고 온 이지현은 눈물이 그렁그렁한 얼굴로 차에 올라탔다. 그는 "어제 9시에 귀가해서 애들 밥 먹이고 씻기고 집 치우고, 그러고 시험 공부하고 눈 조금 붙이고. 이러니까 내가 시험을 합격할 수 있겠냐"며 울먹였다. 

그러더니 "몇점이냐"고 묻는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고 "너무 속상하다. 살림도 집도 엉망이고, 그런데도 공부한다고 했는데"라며 한숨을 쉬었다.

이지현은 "집안일도 해야 하고 애들도 봐야 하고. 애들은 한 명 나가면 한 명 들어오고, 한 명 밥주면 또 한 명 밥줘야 하고. 애들 키우면서 학원 다니면서 공부하는게 정말 쉬운게 아닌 건데, 너무 속상하다. 너무 스트레스 받았다. 어제라도 공부할 수 있었으면 좋았는데, 집이 엄마가 없으니 난장판이더라"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지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어 갑자기 웃음을 터뜨리더니 "나 합격했어!"라며 웃음을 터뜨렸다. 매니저를 놀래키기 위해 잠시 장난을 친 것. 이지현은 "나 너무 기뻐서 눈물이 나는 거다. (시험)잘 봤다. 스트레스 정말 많이 받았는데, 85점으로 합격했다. 2주 동안 빨래하는 것도 너무 스트레스였고 쓰레기 버리러 가는데 분리수거 하고 있는 것도 너무 스트레스였다. 모든게 다 심각하게 스트레스였다. 그런데 붙었다. 너무 감사하다. 너무너무 감사하다"며 기뻐했다.

그러면서 "필기를 붙었으니 이제 실기를 나갈 수 있다. 마음이 편하다. 너무너무 감사하다. 이제 밀린 빨래도 하고 시험 준비하느라 분리수거 못한 것도 해야 하고, 청소도 하고 애들도 놀아줘야 한다. 오늘 하루는 맘 편하게 뭘 해도 될 것 같다. 다 해도 될 것 같다. 너무 감사하다"고 환호성을 질렀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