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삼성화재, 반려견 장례 지원하는 다이렉트 ‘착한펫보험’ 출시

  • 0

삼성화재 착한펫보험./삼성화재
삼성화재 착한펫보험./삼성화재

[마이데일리 = 구현주 기자] 삼성화재가 반려견을 위한 다이렉트 전용 상품 ‘착한펫보험’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착한펫보험은 실속형, 고급형 등 고객 맞춤형 보험료 제시와 반려견 장례 서비스 제공 등이 특징이다.

이 상품은 반려견의 입·통원의료비와 수술비 등을 종합적으로 보장한다. 생후 61일부터 최대 10세까지 가입 가능하다. 특약에 따라 최대 20세까지 보장한다.

착한펫보험은 보장 범위별 특약 세분화로 소비자 선택 폭을 넓혔다. 수술 당일 의료비만 보장하는 실속형 플랜은 월 보험료 1만원대 이하로 가입 가능하다. 다양한 보장을 받고자 하는 고객은 반려견 의료비, 배상책임 등을 포함한 고급형 플랜을 가입하면 된다.

착한펫보험은 반려견 장례 서비스를 지원한다. 특약 가입 후 보험기간 중 반려견 사망 시, 보험금 또는 삼성화재 전용 장례 서비스 지원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반려견 장례 서비스는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앱(애플리케이션)으로 장례 전문업체에 예약해 서비스를 제공 받는다.

보험료 추가 할인도 가능하다. 동물등록증을 등록하면 월 보험료 5%를 할인받을 수 있다. 다이렉트 착 앱 착한펫 서비스로 반려견 건강을 체크하면 보험료 결제가 가능한 애니포인트를 받을 수 있다.

삼성화재 다이렉트 착 관계자는 “반려견을 위한 핵심 보장을 착한 보험료로 가입할 수 있는 신상품을 준비했다”며 “반려견 장례 서비스 지원으로 반려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은 겪게 되는 이별의 순간까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구현주 기자 wint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