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난 ENFP” 손정은 아나운서, 제주 고급 호텔서 여유 만끽 [MD★스타]

  • 0

손정은 전 아나운서 / 인스타그램
손정은 전 아나운서 / 인스타그램

[마이데일리 = 김도형 기자] 손정은 전 MBC 아나운서가 제주 최고급 호텔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냈다.

손 전 아나운서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신난 A형, ENFP’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알파벳 A 조형물에 들어가 활짝 웃으며 인증샷을 찍은 손 전 아나운서의 모습이 담겼다.

화이트 티셔츠에 블랙 스커트, 앵글 부츠로 심플하면서 모던한 패션을 선보였다.

손정은 전 아나운서 / 인스타그램
손정은 전 아나운서 / 인스타그램

고급스러운 호텔 로비에서 뒤를 돌아보며 활짝 웃어 보였다.

족욕에 스파까지 풀코스로, 그야말로 호캉스(호텔에서 즐기는 바캉스)를 제대로 즐기는 모습은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손 전 아나운서의 호캉스 인증에 네티즌들은 “제주도 호캉스 부럽다”, “제주 드림타워네”, “5성급 호텔이어서 그런지 스파도 깔끔하고 좋아 보인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손 전 아나운서는 2006년 MBC에 입사해 간판 아나운서로 활약했다. 2021년 퇴사 후 현재는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김도형 기자 circl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