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예능

'도경완♥' 장윤정 "희한한 애가 태어났다. 딸 하영, 내가 봐도 신기"[장안의 화제]

  • 0

둘째 딸 하영의 근황을 공개한 방송인 도경완의 아내이자 트로트 가수인 장윤정./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 방송 캡처
둘째 딸 하영의 근황을 공개한 방송인 도경완의 아내이자 트로트 가수인 장윤정./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 방송 캡처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방송인 도경완의 아내이자 트로트 가수인 장윤정이 둘째 딸 하영의 근황을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에서 충청남도 보령시를 찾은 장윤정은 김민경, 이현우에게 "오늘은 불을 더 안 피우고! 젓갈을 양념해서 팔자!"고 제안했다.

그러면서 장윤정은 "보령에 토굴로 새우젓 파는 곳이 있대!"라면서 "그런데 새우젓은 양념하기 쉽지 않아. 양념할 때 물이 나와! 그러니까 새우젓은 포기하고 빨간 젓갈을 양념하자고. 젓갈은 먹고 안 살 수가 없어"라고 설명했다.

둘째 딸 하영의 근황을 공개한 방송인 도경완의 아내이자 트로트 가수인 장윤정./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 방송 캡처
둘째 딸 하영의 근황을 공개한 방송인 도경완의 아내이자 트로트 가수인 장윤정./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 방송 캡처

이어 채소를 싸게 팔 방법을 궁리하던 장윤정은 "하영이 혼자 큰 오이를 다 먹어. 하드 먹듯이! 하루에 하나씩 꼭 먹고. 그리고 파프리카도 하루에 사과 먹듯이 하나씩 먹는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장윤정은 이어 "내가 파프리카를 못 먹어서 '하영이는 어쩜 그리 파프리카를 잘 먹어?'라고 했더니 하영이가 '노란색을 상상하며 드셔보시라!'고 하더라. 너무 희한한 애가 태어났어. 내가 봐도 신기해"라고 털어놔 놀라움을 더했다.

한편, 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는 전국 팔도 모르는 게 없는 로컬 마스터 장윤정&안정환이 지역 특산물을 알리기 위해 직접 전국 팔도로 팝업스토어를 몰고 판매에 나서는 지역 특산물 판매 대결 프로그램이다.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